Tag Archive: Albert

Oct 21 2016

일기장-4장

Thank you very much, chosen615!! ❤ ❤  – Ms Puddle 일기장 4장 레이크우드의 저택에 돌아왔을 때에는 이미 다른 모든 하인들은 퇴근한 뒤였고, 유모만이 남아 있었다. 그녀는 정문 앞에서 계속 날 기다리고 있었던 모양이었다. “유모, 왜 아직까지 안 들어갔어? 집까지 모셔다드려요?” 그녀는 어머니의 미소를 지으며 천천히 고개를 저었다. “오늘은 하인들 숙소에 묵을 거랍니다. 남는 방이 많거든요.” …

Continue reading »

Oct 15 2016

My coloring dedicated to chosen615

As promised in “The Diary” in Korean 일기장!!, I will choose a particular scene in the manga version of Candy Candy to color. Here it is for you, dear chosen615, 💖💝 for translating my story. I remember I was struck, just like Candy, when I first read this page in the manga, but for a different reason. …

Continue reading »

Oct 08 2016

A Man in Love – Chapter 10

My gratitude goes to all of you who have been following this story “A man in love”, particularly those who have given me enthusiastic feedback 😍 on Chapter 9 or on Facebook. I can’t believe this is my tenth chapter already. Thank you very much for keeping me motivated! 💓💓💓💓 — Ms Puddle Chapter 10 Master William and …

Continue reading »

Oct 07 2016

일기장-3장

한국의 캔디캔디 팬분들을 위해 귀한 시간과 노력을 아낌없이 투자해주신 chosen615 님께 깊은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. – Ms Puddle 일기장 3장 레이크우드의 저택에 도착하기 전, 놀랍게도 캔디는 라건 가에 들렀다 갈 것을 요청했다. 나는 어깨를 으쓱하며 기꺼이 이에 응했다. “캔디 네가 원한다면. 너와 시간을 보내는 것 빼곤 오늘 일정은 아무것도 없으니까.” 그녀가 씩 웃었다. 내가 너무나도 …

Continue reading »

Oct 05 2016

A letter from Terry 

I admit I don’t often share other writers’ fanfics on my blog, but this one-shot, written from Terry’s perspective, is poignant and captivating. This letter, written by Odyssea and translated to English by Kiara, was recommended by a reader, Mina. After reading it myself, I decided to share it: http://www.candyterry.com/fanfictions/terryletter.html Disclaimer: I don’t know how …

Continue reading »

Oct 01 2016

Relación Peculiar Capítulo 8 (Parte 2)

¡Muchas gracias por su paciencia! ¡Muchas gracias, mi querida amiga QuevivaCandy! ❤ ❤ ❤ ❤ –Ms Puddle Capítulo 8 (Parte 2) “Soy yo,” respondió Albert, con un ceño formándose entre sus cejas. El muchacho le extendió un telegrama, y Albert tuvo un presentimiento de que este era de su tía. Abriendo el sobre, empezó a leer, con …

Continue reading »

Sep 23 2016

A Man in Love – Chapter 9

It’s been a long while since I last updated “A man in love”. 😍 Appreciate your patience and understanding. I’m grateful to those wonderful friends who have commented on Chapter 8 or on Facebook. You have certainly motivated me to keep writing. Thank you very much! 💓💓 — Ms Puddle Chapter 9 Madam Elroy is known to …

Continue reading »

Sep 18 2016

일기장-2장

한국의 캔디캔디 팬분들을 위해 귀한 시간과 노력을 아낌없이 투자해주신 chosen615 님께 깊은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. – Ms Puddle 일기장 2장 역에서 동업자 여럿을 만난 다음부터 우리에게 휴식 시간이란 없었다. 뉴욕에서 배를 타고 떠난 지 며칠 만에 상파울루에 도착하자, 현지 동업자들과의 끝도 없는 미팅이 우리를 기다리고 있었다. 조르쥬는 언제나 그랬듯이 믿음직스럽고 넓은 식견을 가진 비서 역할을 …

Continue reading »

Sep 15 2016

My creative works

A fanfic writer, Demonyc, asked me for my permission to use my fanarts to create a music video: “For the love of a princess” 💝 For your interest, this is the link to her fanfic: https://www.fanfiction.net/s/12139059/1/ I’m extremely touched to see plenty of my fanarts in one place, because most of them are based on …

Continue reading »

Sep 10 2016

일기장-1장

한국의 캔디캔디 팬분들을 위해 귀한 시간과 노력을 아낌없이 투자해주신 chosen615 님께 깊은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. – Ms Puddle 일기장 1장 늦은 오후의 햇볕이 넓고 긴 창문들을 통해 들어와 서재를 아름다운 노을 빛으로 물들인다. 문을 몇 번 열고 나가면 바로 테라스로 이어지는 서재다. 이제 곧 여름이 오려나 보다. 푸른 하늘에 뭉게구름이 낀 멋진 일요일이지만, 나는 책상 …

Continue reading »

Page 5 of 36« First...34567...102030...Last »
Translate »
%d bloggers like this: